커뮤니티

고객문의 031·708·7481~3. 휴관안내 : 매월 둘째주 일요일, 스케이트장 031-708-7485

본문내용

회원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열린 공간입니다.
문의사항을 등록하시면, 신속히 답변해드리겠습니다.

※ 분당올림픽스포츠센터 업무와 무관한 광고, 욕설, 비방이나 인신공격, 유언비어, 유사한 글 반복게재 등
건전한 이용을 저해하는 게시물은 본인에게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또한 이러한 글을 지속적으로 등록하는 경우 게시물 작성 제한, 홈페이지 이용 제한 등의 제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주민등록번호, 여권번호, 연락처 등의 개인정보는 게시판 등록을 삼가시기 바랍니다.

스케이트장 내 한 직원분의 행동

질문 내용
작성자김OO 작성일시2020/01/23 03:57 조회수341
안녕하세요. 새해에도 귀하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저는 일일입장으로 종종 스케이트장을 이용하던 사람입니다. 제가 이 글을 올린 건 다름아닌 2019년 11월 27일 오후 스케이트장 안에 계시던 직원분의 이해할 수 없는 행동으로 인한 불쾌와 불편함 때문입니다.

그날 저는 평소와 다름없이 분당 올림픽센터 내 빙상장에 방문했습니다. 스케이트화를 대여하며 매 시각 50분마다 빙상장에서 나와야함을 확인받고 시간을 확인하고 잘 스케이트를 타고 있었습니다. 48분즈음 빙상장을 나가는 중 한 직원분(젊은 여성분)께서 위험하게도 도는 방향의 역방향으로 제게 다가오셔서, 갑작스럽게 고압적인 어투와 반말로 나가, 50분마다 쉬는 시간이니 나가라는 말을 전하셨습니다.
후에 정빙이 끝나고 적절한 때 들어가려던 제게 또 갑자기 시비조로 혼자 왔냐, 친구 없냐는 질문을 하시곤 관련한 다른 얘기를 하지 않으셔 이 빙상장을 혼자 오면 안되는 것이 아니라면 도대체 이유를 알 수 없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그리고 당연히 모서리로 정해진 방향을 돌고 다른 사람과 부딪히지 않도록 주의하며 타던 제게 갑자기 다가와 또다시 급작스럽고 강압적인 어투와 반말로 수업하니까 모서리로 타라는 말씀을 전하셨습니다.

빙상장을 관리하고 계신 분으로서 이용자에게 충분히 고지할 수 있은 부분이라 이해하지만 굳이 몇 분 전부터, 알아서 타고있던 제게 강압적으로 명령하신 점, 친근함의 표현이라기엔 초면인 제 기분을 나쁘게만 만들었던 눈치주고 시비주는 어투와 반말, 혼자 온 제게 필요를 이해할 수 없는 친구 없어서 혼자왔냐는 질문을 하신 점과 안에 사람이 많은데도 역주행을 하신 점 등을 이해할 수 없고 그저 불쾌함만 느꼈습니다.
이 분의 행동들이 사내 규정에 의한 것인가요? 그저 난해하고 위협적으로 다가와 갑자기 제게 싸움을 걸려는 태도로 밖에 보여지지 않았습니다. 이 점 유념하여 직원분 행동 시정하여주세요. 감사하겠습니다.



[답변] 답변드립니다.

분당올림픽스포츠센터 > 커뮤니티 > 게시판 글 상세내용 보기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시 2020/01/23 19:03 조회수 290
안녕하세요? 고객님!
저희 분당올림픽스포츠센터를 이용해 주시고, 많은 관심 가져 주셔서 감사드리며,
회원님께서 문의하신 말씀에 답변 드리겠습니다.

우선 저희 직원분이 고객응대에 있어 불편하게 해드린 점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저의 스케이트장은 빙질관리 및 안전을 위해 2시간마다 정빙작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간혹 일부 회원님들의 늦은 퇴장으로 정빙시간이 늦어질 경우 강습 및 일일입장 이용에 차질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이에 회원님들께 퇴장시간 관련 사전 안내를 드리고 있으며, 이용객 관리를
원활하게 하기 위해 안전요원은 가까운 거리 내에서 역방향으로 진행하여 회원님들께 안내를 하고
있습니다. 다만 고객님께 반말로 응대하거나 개인적인 질문으로 불편을 끼쳐드린 부분은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을 드리고 차후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직원들 교육을 철저히 실시하도록 하겠습니다.

쌀쌀한 날씨에 김기 조심하시고, 새해에도 즐겁고 건강한 한 해 되시길 바랍니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스케이트장 내 한 직원분의 행동
다음글 배드민턴 2월분 화'목 등록 하였는데 시작 시기가 2월 1일부터라고 되어있는데,언제 부터 가야하죠?
  • 인쇄
  • 트위터
  • 페이스북
상단으로